경북교육청, 전국 최초 중학교 CCTV 통합관제센터 연계 추진

초등학교에 이어 중학교 CCTV도 24시간 관찰

경상북도교육청(교육감 임종식)

입력시간 : 2019-01-29 10:12:08 , 최종수정 : 2019-01-29 10:12:08, 이동훈 기자
경상북도교육청(교육감 임종식)


경상북도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1월 29일(화) 전국 최초로 중학교 CCTV를 지자체 통합관제센터와 연계하기 위한 23개 시·군 담당자 회의를 개최했다. 


이는, 민선4기 제17대 임종식 경상북도교육감이 2019 ~ 2022 경북교육 중기 발전계획에 중·고등학교 CCTV를 관제센터와 연계하여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학교환경을 구축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반영한 것에서 비롯되었다.


경북교육청에 따르면 올해부터 2022년까지 중학교 4,385대, 고등학교 6,068대 CCTV 중 건물 밖 학교 출입로, 사각지대 등에 설치된 CCTV를 관제센터와 연계할 계획이며, 올해 본예산에 중학교 CCTV 연계비 49억 원을 확보하였다.



이번 회의에서 중학교 CCTV 연계를 위한 주요 추진사항인 △2월 연계대수 파악, △3월 통합관제센터와 협의, △4월 학교운영위원회 심의, △5월 통합관제센터 연계 일정 등을 설명하였으며, 교육지원청과 중학교의 역할에 대하여 토론하였다.


현재 초등학교는 도내 21개 지역 446교의 CCTV 4,535대가 관제센터와 연계되어 24시간 학생들의 안전여부를 관찰하고 있으며, 영덕 지역은 관제센터 구축을 완료하여 시범운영 중에 있고, 청도는 상반기에 초등학교 CCTV 연계를 완료할 예정이다.


임종식 경북교육감은 “학교 CCTV를 지자체 통합관제센터와 연계하여 보다 안전한 학교를 조성하는데 노력해 나가는 한편, 학생들의 안전의식 제고를 위해 유치원생부터 고등학생까지 교통안전, 폭력예방, 신변보호 등 학교안전교육 7대 영역에 대한 안전교육과 체험중심 교육을 한층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