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년고도 벚꽃 레이스, 제28회 경주벚꽃마라톤대회 참가 접수

3월 15일까지 1만 2천여 명 온라인 접수

전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라톤 코스로 정평

제3회 경주벚꽃축제 등 경주 전역 축제의 장

입력시간 : 2019-02-18 12:27:56 , 최종수정 : 2019-02-18 12:27:56, 이동훈 기자
경주벚꽃마라톤대회
경주벚꽃마라톤대회
경주벚꽃마라톤대회
제28회 벚꽃마2라톤 코스도


천년고도 경주의 벚꽃 시즌이 시작될 즈음, 전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라톤 코스로 이름난 ‘경주벚꽃마라톤대회’가 시작된다.


경북 경주시와 일본 요미우리신문 서부본사, 한국관광공사, 한국수력원자력(주)이 공동 주최하고 경주시체육회가 주관하는 ‘제28회 경주벚꽃마라톤대회’가 4월 6일 보문단지 내 보덕동행정복지센터 앞을 출발해 2천년 역사도시를 달리며 벚꽃보다 더한 장관을 연출한다.


이번 대회에는 국내외 마라톤 동호인 등 1만2000여명을 접수한다. 


접수기한은 오는 3월 15일까지이며, 참가종목으로는 풀코스, 하프코스, 10㎞, 5㎞ 건강달리기 4개 종목으로 온라인(www.cherrymarathon.com)으로 접수한다. 참가비는 5km 건강달리기가 2만원, 그 외 종목은 3만원이다. 



지난해에는 국내외 34개국 1만3718명(외국인 1,530명)이 참가했다.


경주시는 이번 대회가 안전하고 성공적인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응급처치(구조)사, 안전요원, 의료진, 구급차, 자원봉사자를 구간별로 배치하는 등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주벚꽃마라톤대회는 국제적인 마스터스 대회로 국내뿐만 아니라 외국인 마라토너들에게도 많은 인기를 끌고 있으며 28회라는 오랜 전통을 이어오면서 역사문화도시 경주의 이미지를 마라톤과 잘 접목해 성공한 마케팅 전략 사례로 평가 받고 있다. 


한편 벚꽃마라톤대회의 전야제를 겸한 ‘제3회 경주벚꽃축제’가 4월 5일 보문수상공연장에서 개막행사를 갖고 4월 9일까지 보문관광단지와 동부사적지 일원에서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과 벚꽃을 소재로 한 각종 체험 및 연계 행사가 열려 벚꽃과 어우러진 색다른 경험을 제공한다. 


시 관계자는 “많은 국내외 마라톤 동호인들과 관광객들이 경주를 방문하는 관계로 안전을 최우선으로 대회 준비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며 “벚꽃 물드는 경주 전역이 축제의 장이 될 것으로, 경주의 봄 정취를 만끽하며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어 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Copyrights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