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유명 언론인(Knight–Wallace Fellows) 경주 역사문화에 흠뻑 젖어...

주낙영 경주시장, 천년의 이야기와 숨결이 서려있는 경주 홍보

입력시간 : 2019-03-03 14:31:30 , 최종수정 : 2019-03-03 14:31:30, 이동훈 기자
세계 유명 언론인(Knight–Wallace Fellows) 경주 역사문화에 흠뻑 젖어...
세계 유명 언론인(Knight–Wallace Fellows) 경주 역사문화에 흠뻑 젖어...
세계 유명 언론인(Knight–Wallace Fellows) 경주 역사문화에 흠뻑 젖어...


경주시는 지난달 28일 관훈클럽 신영연구기금에서 미국 미시간대학교와 함께 이 대학에서 연수중인 세계 여러나라 언론인 및 관계자들이 역사문화 체험을 위해 천년고도 경주를 찾았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에는 미국기자 10명을 포함해 The New York Times, NPR, BBC 등 8개국 언론인 17명과 미시간대 스텝, 언론인의 배우자 등 일행 25명이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대릉원, 불국사, 석굴암 등을 관람했다. 


 

또 성덕대왕신종을 현대적 기술로 재현한 신라대종과 유교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향교, 교촌마을에서 한복체험, 떡메치기 등 다양한 한국의 전통문화 체험도 즐겼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천년의 이야기와 숨결이 서려있는 경주의 봄, 여름, 가을, 겨울은 너무나도 아름답다”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관광도시 경주를 세계 언론에 많은 홍보를 부탁한다”고 전했다.

 


Copyrights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