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소방본부, 도내 권역별 의료원과 119안심병원 지정 업무협약 체결

3개 권역별 의료원과 협약... 소방공무원 심신건강관리 지원 체계 구축

입력시간 : 2019-03-13 14:56:09 , 최종수정 : 2019-03-13 14:56:09, 이동훈 기자
119안심병원 지정 업무협약


경상북도 소방본부는 13일(수) 소방본부 작전회의실에서 각종 부상과  질병 발생의 위험에 직면해 있는 소방공무원의 건강권 보장을 위해 도내 권역별 의료원 3개소와 ‘119안심병원 지정 업무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이창섭 소방본부장과 경상북도 포항의료원, 김천의료원, 안동의료원 원장이 참석해 소방공무원의 정신건강 증진과 119안심병원 운영을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119안심병원은 소방공무원 정신건강 진료 시 비밀보장과 진료비 후불청구 등 소방공무원의 진료 편의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소방공무원의 특수근무환경에 따른 건강 유해인자를 분석하고 정신건강 고위험군과 직업병 유소견자에 대한 정밀검사를 실시한다.


경북 소방본부는 PTSD, 우울증, 수면장애 등 정신건강 관리와 치료가 필요한 소방공무원을 위해 연간 1억원의 정신건강 진료비를 지원한다.


이창섭 경북도 소방본부장은 “소방공무원의 심신건강 지원을 위해 함께 뜻을 모아준 의료원에 감사드린다”며 “경북 소방본부는 찾아가는 심리상담실, 힐링 아카데미, 심신 안정실 설치 등 소방공무원의 신체적․정신적 건강지원을 지속적으로 확대․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