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여러분! 더 열심히 하겠습니다.

소방청, 초등학교 학생들 격려편지에 감사 답장

입력시간 : 2019-04-22 11:32:41 , 최종수정 : 2019-04-22 11:32:41, 이동훈 기자
초등학교 학생들 격려편지


지난 16일 소방청장(청장 정문호) 앞으로 우체국 택배 한 상자가 배달되었다. 보낸 사람은 경기도 양평군에 있는 ‘양평초등학교 학생들’이라고 적혀 있었다. 


소방청 직원들은 상자를 개봉해 보고 깜짝 놀랐다. 초등학생이 학교에서 만든 엽서에 연필로 꾹꾹 눌러 쓴 격려가 가득했다. 예쁜 그림도 함께 그려진 아름다운 엽서를 한두 명도 아니고 백여 명이 넘는 학생이 만들어 보낸 것이었다.



텔레비전으로 강원도 산불화재 현장을 보고 느낀 점을 엽서에 쓴 것이었다. 소방청 직원들은 자식 같은 어린이들의 격려에 감동한 것은 물론이고 “우리가 위험에 처했을 때도 구해 주실거죠?”라는 3학년 어린이의 말처럼 미소를 지을 수 있는 글이 많아 마음이 정화되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고 말했다.


정문호 소방청장은 답장 편지를 보내면서 재난현장은 늘 위급하고 안타까운 일이 많지만 피해를 본 주민들을 생각하면 괴로움도 많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소방을 믿어주고 부족함도 감싸주려는 국민 여러분이 있어 큰 힘이 되며, 특히 어린이들로부터 받는 격려는 두 배 세 배 더 위안이 된다고 했다.

 





Copyrights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