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3분기 관내 수산물 방사능 분석 실시

전 품목, 식품 중 방사능 허용기준 만족

입력시간 : 2019-10-06 09:35:48 , 최종수정 : 2019-10-06 09:35:48, 이동훈 기자
경주시, 3분기 관내 수산물 방사능 분석 실시
경주시, 3분기 관내 수산물 방사능 분석 실시


경주시는 지난달 5일부터 23일까지 2019년도 3분기 관내 수산물 및 정수장 식수 등에 대한 방사능 분석을 시행했다. 


관내 대형마트 및 재래시장에서 유통되는 갈치, 고등어 등 7종 15개 수산물과 일본수입식품(된장) 1종 1개 등 총 16개 품목을 분석대상으로 시료채취를 실시했고, 방사능분석 전문기관인 부산시에 소재한 부경대 방사선과학연구소에 분석을 의뢰했다.



또한 원전주변 삼중수소 영향평가를 위한 일환으로 관내 6개소 정수장 식수 대한 삼중수소 분석을 월성민간환경감시센터에 의뢰했다.

 

분석결과는 수산물 경우 일부시료에서 미량(0.06~0.25Bq/kg)의 방사능 검출됐으나, 정부가 정한 식품 중 방사능 허용 기준치(100Bq/㎏)를 만족했고, 관내 6개 정수장 식수에 대한 삼중수소 분석에서는 모든 시료에서 방사능이 검출되지 않았다.


품목별 분석결과는 경주시청 홈페이지(경주소식→원전관련소식→환경방사능감시활동)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s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