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 스테이하이는 서울 오피스텔이면서도 서울 소형아파트처럼 인기!

신설동역 도보1분거리 초역세권

시행사직영 월95만원 임대보장

풀빌트인 풀옵션제공 실투자금 2,300만원

입력시간 : 2019-11-17 13:10:39 , 최종수정 : 2019-11-17 13:10:39, 송경우 기자

서울 동대문구는 동대문 상가와 패션타운 상인들의 임대수요는 물론 유통업과 제조업 비중이 높은 사무직 근로자 비율이 높은 풍부한 배후수요로 실제 동대문구 오피스텔의 임대료는 점점 더 오르고 있는 실정이다.

 

이러한 가운데 1호선, 2호선과 우이경전철 트리플 역세권에 신설동역 3번출구와 도보1분거리에 들어서는동대문 스테이하이오피스텔이 분양에 나섰다.

 

‘동대문 스테이하이는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신설동 72-8번지 외 4필지에 지하1~15 1개동 규모로 들어서며, 지하1~지상2층은 근린생활시설 지상3~지상15층에 오피스텔 총 104호실로 방과 거실이 분리가 된 희소성 높은 1.5룸으로 구성된다.

​서울 동대문 스테이하이는 오피스텔이지만 소형아파트 형식으로 요즘 흔히 소형아파텔로 부르기도 한다. 신설동역 초역세권에 위치하고 있어 향후 높은 프리미엄 형성도 기대할 수 있다.

 

서울 동대문구 신설동에 위치한 동대문 스테이하이는 풀빌트인 풀옵션으로 1~2인 가구가 살기 최적의 조건을 제공한다. 높은 층고에 넉넉한 전용률과 큰 창문 설계로 채광이 우수해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인근 반경 1km내 이마트와 홈플러스 등 대형마트와 생활편의시설이 위치하며, 서울대병원, 고려대병원, 시립동부병원, 국립의료원, 카톨릭병원 등 의료시설과 롯데시네마, 신설동 종합시장, 풍물시장, 용두시장, 동묘시장, 동대문시장 등 생활인프라가 풍부하다. 대광초, 용두초, 대광중, 대광고, 고려대, 외대 등 학군이 밀집되어 있으며 남서울예술종합학교, 서울직업전문학교도 위치해 교육여건도 우수하다.

 

또한 500m 반경에 청계천공원을 비롯해 1km이내 동묘공원, 숭인근린공원, 동묘공원, 낙산공원, 동대문 성곽공원, 동대문 역사문화공원, 용두공원이 위치해 있으며 성북천 산책로 이용시 청계천 이용이 가능하며 정릉천, 중량천과 연결되어 쾌적한 주거환경과 운동과 여가생활을 누릴 수 있다.

 

신설동역에서 도보 1분거리 위치한 ‘동대문 스테이하이’ 서울오피스텔은 1호선, 2호선, 우이신설선을 이용할 수 있으며, 6호선 환승 동묘앞역, 2호선 잠실과 강남 접근이 용이하며 제기동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종로7, 우이동20, 잠실27, 강남30분대 이동이 가능하며 내부순환로 마장IC가 인접해 성수대교, 강변북로, 올림픽대로를 이용할 수 있어 서울전역 교통이 우수하다.

 

추후 GTX B, C노선이 지나는 청량리역과 KTX 경강선 개통(청량리~강릉86) 등 교통호재로 동서남북으로 사통팔달 최적의 교통입지를 갖추게 되며, 창신.숭인지구 도시재생사업, 용두 5,6구역 주택재개발사업(2019~2021), 청량리 4구역 도시정비사업, 청량리 롯데캐슬 SKY L65 1,436가구 주상복합아파트, 쇼핑몰 등 개발호재로 주변환경이 개선될 예정으로 우수한 개발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

 

신설동역 동대문 스테이하이는 인접한 종로, 을지로, 충무로, 명동, 청계천 업무지구 직장인과 소호사무실 수요, 동대문 대형쇼핑몰 종사자 수요는 물론 고려대학교, 한양대학교, 경희대학교, 서울시립대학교, 한국외국어대학교, 성신여자대학교, 한성대학교, 동국대학교, 국민대학교 등 반경 5km내 밀집한 대학가 때문에 임대수요가 많아 원룸, 오피스텔 공급 부족현상으로 공실률이 제로에 가깝다.

 

서울 신설동역에 위치한 오피스텔 동대문 스테이하이 계약조건은 계약금10%, 중도금50% 전액무이자, 잔금40% 이며, 실투자금 2,500 만원으로 소액 투자가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분양사무실 대표번호로 연락하면 동대문 스테이하이 분양가격과 모델하우스 안내까지 친절히 상담 받을 수 있다.  

 

분양문의 031-989-3101


Copyrights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송경우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얼리어답터뉴스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