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FC 1995 김재우 올림픽 대표팀 소집, “죽기 살기로 하겠다”

U-22 대표팀은 9일부터 24일까지 강릉에서 국내 훈련을 마치고 이달 말 최종엔트리 23명을 선발한다.

입력시간 : 2019-12-09 14:14:29 , 최종수정 : 2019-12-09 14:26:42, 김기영 기자

부천FC1995 김재우가 김학범호 U-22 대표팀에 연이어 부름을 받아 2020년 도쿄올림픽 한국 남자 22세(U-22) 축구대표팀 2차 국내 훈련에 소집됐다.


김재우는 지난 10월 1차 소집에 발탁돼 국내 평가전을 치뤘고 11월 두바이컵에 출전하며 경험을 쌓았다. 다음 달 있을 AFC U-23 챔피언십 대회 출전을 위한 소집인 만큼 김재우는 결연한 의지를 다졌다.

김재우는 “항상 소집 때마다 조금은 아쉬웠던 부분이 있었는데 이번 소집에서 만큼은 죽기 살기로 열심히 하겠다.”며 소감을 말했다. 이어 “올 시즌 많은 경기를 소화하면서 형들 옆에서 배운 게 많았다. 이를 바탕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비시즌이지만 대표팀에서 열심히 해서 팬 분들에게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며 메시지를 전했다.


Copyrights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기영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