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소방, 국민행복소방정책 평가「전국 1위」, 3연패 위업!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과 2,500만원 재정 지원, 특별승진 인센티브 수여

이동훈 기자

작성 2020.04.02 08:39 수정 2020.04.02 08:39
“최우수 기관” 선정


대구소방안전본부가 소방청 주관 전국 19개 시·도(소방본부)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9년「국민행복 소방정책」종합평가에서 전국 “최우수 기관” 으로 선정되어,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연일 격무에 지친 대구소방에 큰 위안이 되고 있다. 


「국민행복소방정책」종합평가는 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지난 2010년부터 소방청 주관으로 시행되어 왔으며, 전국 시․도 소방본부를 대상으로 소방업무 전반에 걸쳐 평가하는 가장 권위 있는 기관평가이다. 



대구소방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되어 최근 3년 연속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되는 위업을 달성했다. 특히, 소방 국가직 원년을 맞아 첫 수상이니만큼 의미가 더욱 남다르다.


평가 분야는 △소방행정 △예방안전 △현장대응 △구급관리 △현장활동지원 등 5개 분야 151개세부지표로 이루어지며, 이 중 129개 지표에서 만점을 받아 행정안전부장관 기관표창, 포상금 2,500만원과 함께 유공공무원에 대하여는 특별승진의 영예도 주어진다.


이지만 대구소방안전본부장은 “「최우수 기관」3연패의 쾌거는 모든 직원이 합심하여 노력한 결과이며,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격무에 지친 직원들에게는 단비와 같은 소식”이라면서도 “지금은 국민 모두가 힘든 시기이니 만큼 자축보다는 코로나 사태가 종식되는 마지막 순간까지 각자의 위치에서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Copyrights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