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계곡 하천 물놀이 안전관리 강화

2020년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 최소화 추진

오인환 기자

작성 2020.07.15 11:01 수정 2020.07.15 14:52
계곡 하천 물놀이 안전관리 강화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오인환 기자 = 상주시(시장 강영석)는 본격적인 여름철을 맞아 물놀이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물놀이 안전관리 강화대책을 추진한다.


물놀이 관리지역은 22개소로, 물놀이 지역 내 안전시설물을 정비하고 안전관리요원 46명을 배치했다.


시는 여름철 물놀이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중점사항으로 안전요원별 책임구역을 지정하고 전문 응급처치 교육을 했다. 또 현장에서 바로 활용할 수 있도록 안전용품 사용법과 코로나19 예방 보건교육도 마쳤다.



물놀이 안전 시설물도 추가 배치했다. 수심이 깊은 곳에 부표를 설치해 물놀이객이 들어가지 못하도록 하고 물놀이 관리지역에 구명조끼를 추가 비치하는 한편 물놀이 안전수칙 현수막 30개를 설치해 안전한 물놀이를 유도할 계획이다. 


상주시는 물놀이 지역 내 안전사고 발생 시 보상할 수 있는 시민안전보험에도 가입했다. 시는 안전관리 대책 기간 동안 비상근무반을 편성해 주중은 물론 주말에도 24시간 상황관리를 유지하며 소방서 119수상구조대 및 보건소와 연계해 물놀이 안전사고와 코로나19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창희 안전재난과장은 “계곡 · 하천에서 구명조끼 착용, 음주 후 입수 금지 등 안전 수칙과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반드시 지켜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상주시에선 2011년부터 지난해까지 9년 연속으로 물놀이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았다.


 


Copyrights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오인환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