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소하천 종합정비계획 수립’ 주민설명회 개최

6일 내남면·산내면, 8일 동 지역 주민 대상으로 개최

이동훈 기자

작성 2020.08.04 10:43 수정 2020.08.04 10:43
경주시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이동훈 기자] 경주시는 오는 6일 소하천 종합정비계획(변경) 수립에 따른 주민설명회를 내남면과 산내면에서 개최하며, 이어서 7일에는 시청 대회의실에서 동 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도 개최한다.


이번 주민설명회에서는 내남면과 산내면, 그리고 동지역의 101개소 길이 166㎞ 소하천의 지정·변경·폐지에 대한 주민과 이해관계인의 의견을 적극 수렴할 계획이며, 이를 토대로 종합적인 소하천정비계획을 수립하고 소하천 구역 결정, 지형도면 고시 등 절차를 진행한다.



한편, 지역 내 소하천은 전체 309개소 총길이 547㎞로, 시는 소하천의 관리·이용·치수·개발 등에 대한 종합적인 조사·분석을 통해 향후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소하천을 조성하기 위한 ‘소하천정비 종합정비계획 변경(지형도면고시) 안’을 수립하고 있다.


경주시 관계자는 “소하천정비법 제6조에 따라 10년마다 종합계획을 수립해야 함에 따라 홍수빈도를 30년에서 50년으로 상향시키고, 통수능력이 부족한 시설물을 재정비하는 등 계획 수립을 통해 홍수 발생시 지역 주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Copyrights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